티스토리 뷰

반응형

여행은 별미는 뭐니 뭐니 해도~~~

군것질이 아닌가 합니다.

우리 부부 이날 강진 가우도에서 

간식으로 황가오리 빵 사 먹었습니다.

만날 눈팅만 하다가 처음으로 사 먹어봤지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오후 늦은 시간에 

영암에서 강진 가우도로 출발~~

그래도 햇빛이 엄청 강했음.

시원한 바람은 살랑살랑 불어서 다행 다행이었던.

황금사철이 엄청 잘 자라고 있더라고요.

황금색이 제대로다.

정말 예쁘지 아니한가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강진 가우도 출렁다리는 

6월 말 정도에 개통 예정이던 걸요?

얼른 건너보고 싶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황가오리 빵 모양이 영락없네요.ㅎㅎㅎ

눈이랑 입도 있음.

따뜻 따뜻 갓 우운 빵이라니~

우리 부부 이날 완전 횡재했어요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강진 가우도 매력 있다.

매력 있어~

남편 우리 또 오는가?ㅎ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황가오리 빵 안에는 완두 앙금이 들어 있었음.

대박 반전이다. 상상도 못 했던 완두 앙금이네요.ㅎㅎㅎ

근데 굉장히 맛나더라고요.

우리 부부 입맛에는 딱이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강진 가우도 황가오리 빵 굽는집 

주전부리하기 딱 좋았던~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강진 가우도에서 황가오리빵 사 묵었어요.
운 좋게도 갓 구운 빵을 사 먹었다며~
진정 맛있었음.ㅎㅎㅎ
남편이랑 강진 가우도에서
황가오리 빵 맛있게 냠냠하며
즐거운 시간 보내고 왔습니다.^^




 

 

 

 

 

 

반응형
댓글
댓글쓰기 폼